• [논평] 김동균 부대변인, 차명진 전 의원 세월호 유족 모독 관련

[논평] 김동균 부대변인, 차명진 전 의원 세월호 유족 모독 관련

 

차명진 전 의원이 어제 자신의 SNS계정에 차마 입에 담을 수도 없는 요설로 세월호 유족들을 모독했다. 자신의 말이 문제가 되자 삭제하고 오늘은 부랴부랴 사과의 변을 올렸지만 그 악의가 너무도 지독하여 도저히 묵과할 수 없다.

 

더욱 기가 막힌 것은 차 전 의원이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호하려는 의도로 그 같은 망언을 내뱉었다는 것이다. 글을 올린 의도와 시점이 너무 노골적이니 오늘의 사과까지 이어지는 일련의 과정이 오히려 노이즈 마케팅이 아닌가란 의심이 들 정도다. 추정이 맞다면 지옥에서조차 반기지 않을 악행이다.

 

문제는 차 전 의원과 같은 생각을 갖고 행동하는 이가 한 둘이 아니라는 것이다. 정진석 의원이 또 자신의 SNS상에 차 전 의원과 다르지 않은 수준의 막말을 게시했다. 청소가 제대로 되지 않으니 벌레가 들끓는 것이다. 대한민국의 현실이 너무도 개탄스럽다.

 

차 전 의원은 그 따위 참혹한 막말을 내뱉고도 대명천지를 무사히 거닐 수 있는 대한민국이 문명국가임에 항상 감사하기 바란다.

 

2019416

정의당 부대변인 김동균

참여댓글 (0)